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2019 스파르탄 레이스 코리아 동해대회' 성황리에 열려

기사승인 2019.07.15  13:03:06

공유
default_news_ad1

- - 13일, 강원 동해시 망상해변 일원에서 개최
- 장애물 통과하는 레이스 최초로 해변에서 열려

[강원신문=황미정 기자] = 지난 13일, 동해시 망상해변 일원에서 개막한 ‘2019 스파르탄 레이스 코리아 동해대회’에 참가한 선수와 시민 등 참가자들이 힘찬 출발 레이스를 펼치고 있다. 스파르탄 레이스는 달리기, 등산은 물론 벽과 언덕, 나무, 가시철조망 등 장애물을 통과하는 레이스 최초로 해변에서 열렸다.
[강원신문=황미정 기자] = 지난 13일, 동해시 망상해변 일원에서 개막한 ‘2019 스파르탄 레이스 코리아 동해대회’에 참가한 선수와 시민 등 참가자들이 힘찬 출발 레이스를 펼치고 있다. 스파르탄 레이스는 달리기, 등산은 물론 벽과 언덕, 나무, 가시철조망 등 장애물을 통과하는 레이스 최초로 해변에서 열렸다.
[강원신문=황미정 기자] = 지난 13일, 동해시 망상해변 일원에서 개막한 ‘2019 스파르탄 레이스 코리아 동해대회’에 참가한 선수와 시민 등 참가자들이 힘찬 출발 레이스를 펼치고 있다. 스파르탄 레이스는 달리기, 등산은 물론 벽과 언덕, 나무, 가시철조망 등 장애물을 통과하는 레이스 최초로 해변에서 열렸다.
[강원신문=황미정 기자] = 지난 13일, 동해시 망상해변 일원에서 개막한 ‘2019 스파르탄 레이스 코리아 동해대회’에 참가한 선수와 시민 등 참가자들이 힘찬 출발 레이스를 펼치고 있다. 스파르탄 레이스는 달리기, 등산은 물론 벽과 언덕, 나무, 가시철조망 등 장애물을 통과하는 레이스 최초로 해변에서 열렸다.
[강원신문=황미정 기자] = 지난 13일, 동해시 망상해변 일원에서 개막한 ‘2019 스파르탄 레이스 코리아 동해대회’에 참가한 선수와 시민 등 참가자들이 힘찬 출발 레이스를 펼치고 있다. 스파르탄 레이스는 달리기, 등산은 물론 벽과 언덕, 나무, 가시철조망 등 장애물을 통과하는 레이스 최초로 해변에서 열렸다.
[강원신문=황미정 기자] = 지난 13일, 동해시 망상해변 일원에서 개막한 ‘2019 스파르탄 레이스 코리아 동해대회’에 참가한 선수와 시민 등 참가자들이 힘찬 출발 레이스를 펼치고 있다. 스파르탄 레이스는 달리기, 등산은 물론 벽과 언덕, 나무, 가시철조망 등 장애물을 통과하는 레이스 최초로 해변에서 열렸다.

  

황미정 기자 gwnews@hanmail.net

<저작권자 © 강원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