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원주시 김광수 부시장, 물놀이 안전관리 현장 점검

기사승인 2019.08.14  13:54:02

공유
default_news_ad1

- - 김광수 부시장, 호저면 산현교 및 지정면 간현관광지 등 방문, 인명 피해 제로화 당부

[강원신문=이경우 기자] = 원주시 김광수(사진) 부시장이 14일, 관내 물놀이 지역을 현장 점검하고 철저한 안전관리를 당부했다.

[강원신문=이경우 기자] = 원주시 김광수(사진) 부시장이 14일, 관내 물놀이 지역을 현장 점검하고 철저한 안전관리를 당부했다.

김광수 부시장은 피서객들이 많이 찾는 호저면 산현교 및 지정면 간현관광지 등을 방문해 안전시설 설치 상태와 안전관리요원 근무실태 등을 살폈다.

아울러 무더위 속에서 물놀이 이용객들의 안전을 책임지고 있는 안전관리요원들의 건의 사항을 청취하고 노고를 격려했다.  

김광수 부시장은 “여름 피서철이 끝날 때까지 단 한 명의 물놀이 사고도 발생하지 않도록 최선을 다해 줄 것”을 당부했다.

현재 원주시 물놀이 관리지역은 총 17개소이며, 위험표지와 부표, 이동식 구명환 거치대 등 안전시설 설치와 함께 물놀이에 대한 통제를 실시하고 있다.

이 가운데 물놀이 위험구역은 대부분 수심이 깊은 국가하천으로 부론면 법천소공원과 두꺼비오토캠핑장, 지정면 간현관광지 등 7개소가 지정돼 있다.

한편, 원주시는 지난 6월 1일부터, 관리지역 17개소에 물놀이 안전관리요원 52명을 배치해 안전관리를 하고 있으며, 오는 9월 1일까지 운영할 예정이다.

또한, 올해 이용객이 많은 호저면 산현교, 부론면 두꺼비오토캠핑장, 지정면 간현관광지 등 4개소에 구명조끼 무료 대여소를 시범 운영한 결과 호응도가 높아 내년에는 확대 시행할 계획이다.  

 

이경우 기자 gwnews@daum.net

<저작권자 © 강원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set_hot_S1N18
set_hot_S1N68
set_hot_S1N71
set_hot_S1N70
set_hot_S1N74
set_hot_S1N75
set_hot_S1N76
set_hot_S1N77
set_hot_S1N78
set_hot_S1N80
set_hot_S1N79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