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삼성물산(주)-한국해비타트, '2019 희망의 집 고치기' 2주간, 봉사활동 펼쳐

기사승인 2019.08.12  02:52:53

공유
default_news_ad1

- - 최윤순 강동면장, "주거취약계층에게 따듯한 손길이 필요하다 지원에 최선 다하겠다"

[강원신문=황미정 기자] = 삼성물산(주)은 한국해비타트와 함께 ‘2019 희망의 집 고치기’ 사업을 시행한다. 삼성물산 임직원과 가족, 자원봉사자들이 매일 35명씩 참가 하여 주거취약계층 15가구를 대상으로 2주간 봉사활동을 한다.

[강원신문=황미정 기자] = 삼성물산(주)은 한국해비타트와 함께 강릉시 강동면에서 ‘2019 희망의 집 고치기’ 사업을 시행한다. 삼성물산 임직원과 가족, 자원봉사자들이 매일 35명씩 참가 하여 주거취약계층 15가구를 대상으로 2주간, 봉사활동을 한다.

희망의 집 고치기 사업은 2016년부터 매년 15가구씩 저소득층 45가구에 주거환경개선을 지원했으며, 올해도 15가구를 선정하여 오는 12월까지, 마무리 할 예정이다.

최윤순 강동면장은 “주거복지 사각지대에 놓인 이웃들에게 따듯한 손길이 많이 필요하다면서 주거환경이 개선될 수 있도록 지원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황미정 기자 gwnews@hanmail.net

<저작권자 © 강원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set_hot_S1N18
set_hot_S1N68
set_hot_S1N71
set_hot_S1N70
set_hot_S1N74
set_hot_S1N75
set_hot_S1N76
set_hot_S1N77
set_hot_S1N78
set_hot_S1N80
set_hot_S1N79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