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메아리]치매노인 실종, 경찰에 배회감지기 무상 신청으로 예방

기사승인 2019.06.26  12:49:21

공유
default_news_ad1
심 산
인제경찰서 북면파출소 순경

우리나라는 이제 초고령 사회로 진입한지 오래이다. 그 중 치매노인의 비율은 점점 늘어나고 있는 상황이다.

최근 경찰청에서 치매노인 실종건수를 발표하였는데 2014년 8207건, 2015년 9046건, 2016년 9869건, 2017년 10308건으로 매년 치매노인 실종건수가 늘어나고 있다.

치매노인들은 야외에서 배회하려는 성향이 강하고 어두워지면 배회증상이 더욱 심해져 각종 사고에 노출되어 위험하고 가족들의 걱정 또한 커지고 있다.

이러한 치매노인의 실종을 효과적으로 예방할 수 있는 방법이 있다. 바로 ‘배회감지기’이다.

‘배회감지기’란? 위치 추적 장치(G P S)가 탑재 되어있어 배회 성향이 있는 치매 환자의 이탈 시 실시간으로 위치를 가족이나 보호자에게 알려주어 실종사고를 미연에 방지해주는 기기이다.

크기 또한 소형이며 시계형과 목걸이형이 있다. 배회감지기를 신청할 수 있는 방법은 국민건강보험공단에 대여 신청(장기요양보험등급을 받은 수급자)을 하거나 경찰 및 지자체에 배회감지기 무상지급 신청을 하면 된다.

꼭 치매 진단을 받지 않았더라도 치매 증상을 보이거나, 실종 경험이 있거나 우려될 경우 배회 감지기 신청 및 사용을 권장한다.

끝으로 치매노인 실종이 점점 늘어나고 있다. 우리 경찰은 배회감지기 무상 지급 정책을 시작으로 사회적 약자보호를 효과적으로 예방할 것이다.

편집국 kwnew1088@hanmail.net

<저작권자 © 강원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